티스토리 블로그에 구글 애널리틱스 등록하기

 블로그를 분석하기 위해서 여러가지 도구들이 존재하는데요. 사람들이 많이 사용하고 있지는 않은 편이랍니다.

 기본적으로 블로그를 할 수 있는 네이버나 티스토리 그리고 다음에서는 블로그에 대한 기본적인 정보를 제공한답니다.

 방문자수가 어느정도 들어오는지 그리고 어떤 검색으로 블로그에 접속했는지 간략한 정보들이 표시가 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블로그를 조금 더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관리하시고 싶은 분들이나 세부 정보를 알고 싶은 사람들이 있는데요.

 

 그런 분들이라면 네이버나 구글 웹마스터 도구를 등록하거나 구글 애널리틱스를 등록을 해두면 좋습니다.

 웹마스터 도구는 기본적으로 블로그에 글을 작성했을때 포탈 사이트 로봇들이 수집을 잘하고 있는지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한마디로 블로그에서 글을 작성했을때 얼마나 잘 포탈 사이트에 노출이 되고 있는지 살펴볼 수 있는데요.

 

 

 - 구글 애널리틱스 등록해서 디테일한 블로그 정보를 체크해보실 수 있습니다.

 아까 말한 웹마와는 조금 다르게 애널리틱스는 수치화된 정보를 분석하는 일을 전문적으로 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면 블로그에 방문하고 있는 방문자수가 어떤 나라에서 들어오고 경로가 어떻게 됬는지 확인 가능합니다.

 또한 추가적으로 방문자수가 블로그에 얼마나 체류하는지 시간을 확인해보는 일도 가능한데요.

 

 블로그를 운영하다보면 간과하는 부분이 바로 체류시간이랍니다.

 방문자수가 아무리 많이 들어오더라도 체류시간이 낮으면 저품질로 분류될 가능성이 높아진답니다.

 그래서 연예 관련 글들을 쓰시는 분들이 이슈성 글을 쓰다가 블로그가 안드로메다로 가는 이유가 그 때문인데요.

 순간적으로 사람은 많이 들어오지만 오랜시간 머무는게 아니라 일회성이기 때문에 빨리 빠져나간답니다.

 몇일이 지나면 블로그가 검색이 다 뒤로 밀리는 경험을 하게된다는 분들이 많이 있답니다.

 

 - 포탈 사이트에 "구글 애널리틱스" 검색해서 바로 원하는 페이지로 이동해봅시다.

 사용을 하기 위해서는 기본적으로 구글 아이디는 필수적으로 필요로 하는 부분입니다.

 하지만 구글 아이디는 구글 플레이를 이용하는 스마트폰 사용자라면 누구나 사용하고 있을텐데요.

 구글에서 만든 안드로이드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구글 가입은 필수적으로 되기 때문입니다.

 

 - 관리로 이동 후에 계정을 클릭해 새 계정 만들기를 직접 해봅시다.

 처음에 이용하는데 계정을 등록하는 곳이 어딘지 몰라서 한참 찾았는데요. 관리 페이지에 숨어있었습니다.

 여기에서 계정을 누르시면 밑에 다운드롭이 되서 새 게정 만들기라는 아이콘이 나오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새 계정을 등록하기 위해서 정보를 입력해줍시다.

 여기에서 새 계정을 만드는 과정을 진행해주시면 되는데요. 특별하게 어려운 부분은 없답닏.

 그냥 본인이 운영하는 블로그 주소를 입력하고 관리하는 주소에 관한 이름을 정해주시면 되는데요.

 본인이 구분하기 쉬운 방법으로 작성해주시면 되겠습니다.

 

 - 추적 아이디를 등록해서 웹사이트 추적을 할 수 있는 코드를 입력해줍시다.

 웹마스터 도구를 입력할때처럼 분석을 위해서 관련된 코드를 블로그에 입력해서 넣어줘야한답니다.

 티스토리 블로그를 운영하시는 분들이나 사이트를 운영하신 분들이라면 해당 코덱을 입력해주시면 되겠습니다.

 

 - 복사한 코드를 <head> 밑에 넣어주도록 합시다.

 위에 빨간색 박스로 표시된 부분이 붙여넣기해서 등록한 코드입니다.

 박스 위에 보이는 메타 내임 두개는 네이버와 구글 웹마스터 도구를 등록할때 이용했던 코드입니다.

 

 - 왼쪽 속성에 보이는 화면 중에서 추적 정보에서 User-ID 설정으로 환경설정을 바꿔줍시다.

 원래는 해제로 되어있지만 설정으로 바꾸고 다음 단계를 눌러서 과정을 진행해주시면 되는데요.

 여기에서 다음을 눌러야하는 페이지가 여러개 나오지만 따로 설명할 부분은 없습니다.

 단순하게 설명에 관한 정보이기 때문에 한번씩 읽어보고 넘어가주시면 되겠습니다.

 

 이렇게해서 모든 등록을 마친 모습인데요. 너무 많은게 나와서 무엇을 사용해야할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수집된 데이터도 없기 때문에 따로 뭘 할 수 있는 상황은 아니기 때문에 미리 등록만 해두었습니다.

 몇달 지나고 충분한 데이터가 쌓이면 그때부터 자세한 활용법을 알아보려고 하는데요.

 아직까지는 쓸데가 없기 때문에 추후 사용할 날을 기약해야겠습니다.

 

 * 도움이 되는 글 정리

 * Notice - 이태원 먹방투어 ver.1

 * Notice - 컴퓨터 필수 유틸리티 ver.1

 * Notice - 블로그팁 ver.1